상단여백
HOME 뉴스 보건산업
진흥원, 빅데이터·AI 주제 바이오포럼 웨비나 개최주미한국대사관․한미생명과학인협회와 공동 개최, 미국진출 기업 위한 지식재산권 정보 제공
임민혁 기자 | 승인 2019.06.14 13:13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이영찬) 미국지사는 지난 7일 주미한국대사관, 한미생명과학인협회와 공동으로 미국 메릴랜드주 록빌 소재 바비오사이언스연구소 대강당에서 바이오포럼 웨비나(Webinar)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미국에서 이슈가 되고 있는 바이오 분야 빅데이터와 인공지능 활용 사례를 알리고, 바이오 스타트업 기업과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미국 진출을 위한 지식재산권과 관련해 실질적인 정보를 제공하고자 기획됐다. 

특히, 현장에 직접 참여하지 못하는 한국 기업 및 연구자를 위해 온라인 웨비나로 실시간 송출됐으며, 바이오 분야 기업인, 연구자와 현지 전문가 등 총 370명이 참여했다. (웨비나 251명, 현장 112명)

본 포럼에서 미국 국립암연구소(National Cancer Institute)의 에릭 스탈버그 박사는 국립암연구소, 제약회사, 바이오 연구자 등 3자간 협력으로 '빅데이터'와 '머신러닝'을 활용해 환자 중심의 새로운 항암치료제를 개발하는 모델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재미한인특허변호사협회 이선희 변호사는 바이오 분야의 기술이전, 공동연구개발, 특허 라이센싱 계약 구조 등과 관련한 통계를 리뷰하고, 미국 시장에 진출한 사업화 사례를 소개하면서 라이센싱과 공동개발 계약을 협상·체결하는데 필요한 특허와 관련 주요 이슈에 대해 질의․응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주미한국대사관 신꽃시계 보건복지관은 '우리나라 바이오 제약기업이 미국시장에 진출하는데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제품 인허가 절차, 특허 출원․등록, 창업 사례 등과 관련한 미국 현지 정보를 웨비나 형식으로 지속적으로 제공할 것"이라며 "오는 10월 바이오제약 분야 두번째 웨비나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진흥원 미국지사는 바이오제약 분야 외에도 한국의료 홍보 세미나를 웨비나 형태로 정기적으로 제공(2019년 연 4회 예정)하고 있다. 

진흥원 미국지사 관계자는 "한국 보건산업체 및 연구자가 웨비나에 참여하면 출장 비용·시간을 절감하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발표를 통한 홍보, 실시간 정보 획득의 기회도 가질 수 있다"고 밝혔다. 웨비나 참여 등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진흥원 미국지사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이번 바이오포럼 웨비나는 추후 진흥원 홈페이지와 유튜브 등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임민혁 기자  webmaster@kmdianews.com

<저작권자 © 의료기기뉴스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민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사)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  등록번호 : 서울, 아 03214  |  등록연월일 : 2014.6.26
제호 : 의료기기뉴스라인  |  발행인 : 이경국  |  편집인 : 최정택  |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123, 9층(역삼동, 여삼빌딩)
대표전화 : 02)596-056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민혁
Copyright © 2019 의료기기뉴스라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