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기기
웰스케어, 미국 베스트바이와 공식 입점 계약 체결"홈케어 셀프 테라피 디바이스 '이아소', 미국 880개 이상 온·오프라인 매장서 판매"
박민경 기자 | 승인 2020.12.01 10:33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는 멤버사 웰스케어(대표 이성원)가 미국 초대형 전자 제품 전문 유통 채널인 베스트바이와 홈케어 셀프 테라피 디바이스 이아소의 공식 입점 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웰스케어는 2019년부터 본투글로벌센터 멤버사로 활동하고 있다.

웰스케어는 지난 27일 베스트바이와 기본 마스터 계약을 맺고, 지난달 12일 정식 발주 계약에 해당하는 벤더 프로그램 계약을 최종적으로 체결하며 이아소 공급을 확정했다. 베스트바이는 북미 지역에서만 1200여개가 넘는 매장을 운영하는 미국 최대 소매 업체다.

이번 계약은 2019년 베스트바이 코리 베리 CEO가 가정용 헬스케어, 메디컬 디바이스를 전폭적으로 취급할 것임을 공표한 것이 발판이 됐다. 웰스케어가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테크크런치 디스트럽트 IT 콘퍼런스에 참가했을 당시 이아소를 살펴본 베스트바이 관계자의 입점 제의에 따라 추진됐다.

이아소는 각종 통증 질환의 셀프 치료가 가능한 신체 부착형 레이저 요법 기기다. 북미 지역에서는 스포츠 부상에 대한 병원 치료 기술로 널리 사용되는 콜드 레이저 기술을 초소형 웨어러블화한 것이 특징이다.

글로벌 시장에서의 이아소에 대한 긍정적인 반응은 2019년 7월 미국 식품의약국 인증을 획득한 이후 글로벌 채널 입점, 판매가 시작되면서 급물살을 탔다.

미국 아마존 론칭을 시작으로 약 1년 만에 미국 뉴에그, 스택소셜, 베타, 브룩스톤, 해머커 슐레머을 포함해 14개가 넘는 글로벌 채널에 입점, 판매하며 꾸준한 매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웰스케어 이성원 대표는 "베스트바이 헬스케어 그룹 담당자로부터 이번 이아소의 베스트바이 공급은 한국 스타트업은 물론 한국 의료기기 기업 가운데 최초의 베스트바이 입점 케이스라는 평가를 받았다"며 "앞으로 2주 단위 발주를 통해 미국 내 880여개 베스트바이 온·오프라인 매장에 입점하고, 지속해서 판매를 추진해 600억 이상의 매출을 올리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웰스케어는 업그레이드한 이아소 후속 제품 개발을 완료하고, 출시를 앞두고 있다. 2021년 하반기 미국 카이로프락터와 같은 전문가를 위한 B2B 제출 출시도 준비하고 있다. 최근에는 전남대 의공학과 교수진과 이아소의 고도화 모델로 생체신호 데이터 수집 및 인공지능 알고리즘 분석 기반 통증 평가, 측정을 할 수 있는 디지털 헬스케어 플랫폼의 공동 개발을 추진하고 있다.

이아소 착용 모습
웰스케어의 홈케어 레이저 테라피 디바이스 ‘이아소’

박민경 기자  pprt01@kmdia.or.kr

<저작권자 © 의료기기뉴스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민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사)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  등록번호 : 서울, 아 03214  |  등록연월일 : 2014.6.26
제호 : 의료기기뉴스라인  |  발행인 : 이경국  |  편집인 : 최정택  |   대표전화 : 070-7725-905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선
주소 : (06173)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103길 6 한진빌딩 1층, 3층
Copyright © 2021 의료기기뉴스라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