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기기
디오, 첨단 신소재 'DIOnavi-SG02' 출시"투명성 높인 3D 프린팅 첨단 신소재, 국내 인허가 취득 완료"
박민경 기자 | 승인 2020.07.31 10:20

디오(대표이사 김진백)가 투명성을 높인 3D프린팅 첨단 신소재 'DIOnavi-SG02'의 국내 인허가 취득을 완료했다.

디오는 2016년 3D 프린팅 소재 개발에 처음 착수한 후 2018년 3D 프린터 '디오 프로보'와 함께 디지털 치과에 최적화된 서지컬 가이드용 신소재 'DIOnavi-SG'를 개발했다.

이어 △임시 치아 △치아모형 △ 주조용 레진 △의치상 순으로 치과용 3D 프린팅 핵심 소재를 독자적으로 개발하는 데 성공해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C&B, SG, Cast, Model, Denture 등 5가지 3D 프린팅 소재의 개발에서부터 생산, 유통까지 라인업을 모두 구축한 기업으로 주목받았다.

특히 이번에 개발한 'DIOnavi-SG02'는 서지컬 가이드용 소재로 종전의 소재보다 우수한 투명성이 특장점이다. 임플란트 시술 시 술자의 시야 확보가 쉽고 슬리브의 완전 체결 상태도 눈으로 직접 확인할 수 있을 정도의 투명도를 자랑한다. 또한 80MPa 이상의 굽힘 강도와 높은 탄성력과 인성력으로 가이드 파절 현상을 최소화해 사용성을 한층 더 높였다.

또한 디오는 치과 치료 영역에서 핵심소재로 각광받고 있는 영구보철용 신소재 'DIOnavi-C&B Z' 개발도 완료하며 디지털 혁명을 선도해 나갈 핵심기술 확보와 인프라를 모두 갖추게 돼 덴탈 3D 프린팅 시장 점유율을 본격적으로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디오의 3D 프린팅 첨단소재 사업을 담당하는 박영민 총괄 이사는 "디오는 덴탈 3D 프린팅 첨단 소재에 대한 원천 기술력을 보유한 기업으로 주목받고 있으며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력과 소재 퀄리티를 자신한다"며 "앞으로 디오는 3D 프린팅 전략 기술 로드맵 수립을 완료하고 기술 개발은 물론 기반 조성과 인력 양성에도 적극적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박민경 기자  pprt01@kmdia.or.kr

<저작권자 © 의료기기뉴스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민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사)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  등록번호 : 서울, 아 03214  |  등록연월일 : 2014.6.26
제호 : 의료기기뉴스라인  |  발행인 : 이경국  |  편집인 : 최정택  |   대표전화 : 070-7725-905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선
주소 : (06173)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103길 6 한진빌딩 1층, 3층
Copyright © 2020 의료기기뉴스라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