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기기
인솔, 제 32회 에이즈의 날을 맞아 무료검사 실시우리나라 하루 평균 3명씩 HIV·AIDS 환자 발견
강소희 기자 | 승인 2019.12.02 14:40

매년 12월 1일은 '세계 에이즈의 날'로, 전 세계에서 에이즈에 대한 정확한 정보와 예방 방법을 알리기 위한 다양한 행사가 진행된다.

국내에서도 보건소를 비롯한 다양한 단체에서 세계 에이즈의 날을 맞아 캠페인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질병관리본부에서 발표한 최신 HIV/AIDS 신고현황에 따르면 우리나라 HIV 누적감염인 수는 2018년 12월말 기준 12,991명(누적 보고된 자 중 사망 보고된 자를 제외함)으로, 2018년 한 해 1,206명이 신규로 신고됐고 이는 하루 평균 3명씩 발견되고 있는 꼴이다.

연령별로는 20대가 32.8%(395명)로 가장 많았으며, 30대 27.2%(328명), 40대 17.5%(211명) 순으로 20~40대가 전체의 77.4%를 차지했다. HIV는 아직까지 완치가 되지 않기 때문에 HIV 예방은 물론 정기검진을 통한 조기발견의 중요성은 더욱 커지고 있다.

한국 에이즈퇴치 연맹은 지난 29일 '제32회 세계 에이즈의 날' 캠페인을 실시하며, 이 캠페인은 10대 청소년 684명이 참석한 가운데 건국대학교 새천년관 대공연장에서 실시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캠페인은 에이즈 예방을 위한 조기검사활성화 및 콘돔사용 촉진을 목표로 '감염인지 90% 치료율 90% 치료효과 90%'라는 표어로 다양한 행사를 진행한다.

이날 캠페인 프로그램은 △바로알기 캠페인 △공모전수상작 △오프닝공연 △개식선언 △국민의례 △개회사 △축사 △유공자포상 △표어제창 △주제공연 △뮤지컬공연 △폐회 순으로 진행된다.

또한 이날 캠페인에는 HIV 정기검진 활성화를 목적으로 진행되는 인솔 주식회사의 제품 오라퀵으로 진행되는 무료검사가 포함돼 있다.

인솔 주식회사의 오라퀵은 구강점막을 훑는 것 만으로 검사가능하며, 검사결과를 20분이면 받아 볼 수 있는 제품이다. 

인솔 주식회사의 관계자는 "HIV 정기검진을 통한 조기발견의 중요성을 알리길 바란다" 라고 말을 전했다.

강소희 기자  webmaster@kmdia.or.kr

<저작권자 © 의료기기뉴스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소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사)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  등록번호 : 서울, 아 03214  |  등록연월일 : 2014.6.26
제호 : 의료기기뉴스라인  |  발행인 : 이경국  |  편집인 : 최정택  |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123, 9층(역삼동, 여삼빌딩)
대표전화 : 02)596-056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민혁
Copyright © 2019 의료기기뉴스라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