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보·소식 의료기기 동향
카자흐스탄 의료기기 시장 동향KOTRA, "카자흐스탄은 의료기기, 첨단시스템 등의 수출을 희망하는 기업들의 신시장"
의료기기뉴스라인 | 승인 2018.04.16 11:47

[KOTRA_해외시장동향_2018.4.13]

카자흐스탄 의료기기 시장 동향

- X-ray, CT, MRI 등 중형 진단장비에 대한 수요 증가
- 국가 의료기관에서는 대부분 입찰을 통해 장비 구입. 하지만 외국기업은 참여는 한계
- 신뢰 높은 파트너 발굴이 중요. 전시회 참관 등을 활용할 것

□ 상품명 및 HS Code

ㅇ 상품명: 의료기기(HS code 9018, 9019, 9020, 9021, 9022)

- Medical Equipment 

□ 선정사유

ㅇ 2011년 1인당 국민소득 1만 달러 돌파, 중산층 비율 증가 등 카자흐 경제가 고도화됨에 따라 건강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이 커지고 있음. 카자흐 정부는 이를 충족시킬 수 있는 다양한 국가 프로그램들을 개발 중.
- “국민 건강 증진 및 발전계획”, “100개 보건시설 건축계획”등이 그 예시임. 카자흐 정부는 의료시설 개선 등의 하드웨어뿐만 아니라 의료인재 육성, 통합 보건 시스템 도입 등 소프트웨어 측면에서도 개혁을 진행 중임.
- 나자르바예프 대통령은 카자흐가 세계 30위권 국가에 도약하기 위해서는 의료보건분야 개혁을 해야 하며, 여러 선진국의 사례들을 참고해야 된다 라고 언급

ㅇ 의료기기, 첨단시스템 등의 수출을 희망하는 우리기업들에게 있어 카자흐스탄은 최근 떠오르고 있는 주요시장임.

□ 시장규모 및 동향

ㅇ 카자흐스탄 의료기기 시장은 18년 기준 2억달러
- 카자흐는 지난 20년간 의료 분야에서 지속적인 개혁과 발전을 해왔음.
- 의료분야 펀딩은 10배 이상 증가했으며, 그 결과 500개의 병원시설이 새로 지어져 공중보건 향상에 큰 기여를 함.

ㅇ 하지만, 카자흐 병원의 63%은 건축된 지 30년이 지난 건물들이며, 25%는 침상숫자이 부족한 상황
- 카자흐 보건기준에 따르면, 전체 병원시설의 약 33%가 의료기기 최소 구비기준을 충족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남.

ㅇ 17년말 기준 카자흐에는 886개의 병원들과 3,463개의 외래환자 의료기관이 등록되어 있음.

□ 수출입동향 

ㅇ 카자흐 의료기기 시장은 약 2억 달러 규모로 추산됨. 카자흐는 의료기기 대부분을 수입하며, 의존도는 90%에 달함.

ㅇ 최근 몇 년 간 카자흐가 관심을 보인 제품들은 1. 전기 의료장비 2. 진단 장비 3. 의료용 레이저 4. 내시경 5. 치과기기 등으로 나타남.
- 카자흐는 세계 유수의 제조사들로부터 의료장비를 수입하며, 주요 수입 대상국으로는 독일, 폴란드, 이탈리아, 일본, 한국 기업 등이 있음.

ㅇ 첨단 , 혁신기술을 보유한 세계의 의료장비 제조사들이 카자흐 시장을 대부분 장악하고 있음. 카자흐 의료장비 시장에서 수요가 많은 제품은 초음파, X-ray 장비, CT(컴퓨터 단층촬영) 장비, MRI(자기 공명 영상 단층 촬영) 장비 등 진단용 장비들임.

□ HS Code별 수출입 통계

ㅇ HS Code 9018 기준 18년 수입량은 전년 대비 53.43% 증가함. 특히 시장 점유율 1위인 독일 제품은 수입량이 43% 증가, 2위인 미국은 36.16% 증가함.
- 카자흐의 경제회복, 국가 프로그램의 단계적 현실화 등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됨.

ㅇHS Code 9019 기준 18년 수입량은 전년 대비 55.93% 증가함. 대부분 증가했으나, 2위인 중국과 7위인 한국은 각각 6.12%, 66.01% 감소하였음.

ㅇ HS Code 9020 기준 18년 수입량은 전년대비 19.98% 증가함.

ㅇ HS Code 9021 기준 18년 수입량은 전년대비 16.47% 증가함.

ㅇ HS Code 9022 기준 18년 수입량은 전년대비 103.09% 증가함. 방사선 치료 장비, X-ray 장비 등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는 것을 추측할 수 있음.

□ 경쟁동향

ㅇ 수요가 많은 X-ray, 진단장비 등 중형장비를 기준으로 함.

ㅇ 시장 내 가장 인지도 있는 한국 브랜드는 Samsung Medison, Medonica, Human Meditek, Renosem Medstar 등

□ 유통구조

ㅇ 유통업자(Distributor)를 통한 판매
- 중간 유통업체를 통해 수출을 하는 구조이며, 대부분의 경우가 해당됨.

ㅇ 국가/민간의료기관과의 직접 판매
- 제조사가 유통업자를 통하지 않고 국가/민간 의료기관에 직접 판매하는 방식
- 시간과 비용이 많이 소요되며, 카자흐 현지 기업에게만 해당됨.
- 국내기업이 국가/민간에 납품하고자 하는 경우 법인설립 필수

ㅇ 공공입찰 참여를 통한 판매
- www.goszakup.gov.kz를 통해 의료기기 공공입찰에 참여 가능
- 외국인은 공공입찰에 참여할 수 없으며, 참가를 위해서는 별도의 법인을 설립하거나 현지 파트너를 발굴해야 함.
- X-ray 부품을 비롯한 물리치료 기구, 재활훈련 장비 등 다양한 제품의 입찰이 게재됨. 구매자는 입찰 게재 시 필요로 하는 의료기기의 제원을 표기하게끔 되어 있음. 장비 제원이 하나라도 충족하지 않을 경우 입찰에 참여가 불가
- 이러한 이유로 입찰 전 구매자가 정해져 있는 경우가 대다수며, 형식적으로 입찰공고를 하는 경우가 대다수임.

□ 관세/비관세 장벽, 등록 및 인증정보 

ㅇ HS Code별 상이한 관세율
- HS code 9018,9019, 9020, 9021, 9022 기준 관세율은 아래의 표와 같음. 

ㅇ 등록 및 인증정보 개요
- 제품 수출을 위해서는 국가인증(state registration certificates)을 받아야 하며, 제품별로 상이하지만 약 $5,000 ~ $10,000 소요됨.
- 국가 등록 인증서 취득을 위해서는 약 7~9개월이 소요됨. 국가 등록 인증서를 신청할 경우, 카자흐 보건부 산하의 의약품/의료기기 검증 센터에서 여러 조사과정을 거치게 됨.
- 국가 등록 인증서는 카자흐스탄 영토 내에서만 유효하며, 타 EAU(유라시아경제연합) 회원국에서는 유효하지 않음.

□ 카자흐스탄 시장진출에 대한 무역관 의견

ㅇ 최소 6개월에서 1년의 준비기간을 가지고 진출할 것.
- 국가 등록 인증서 획득, 유통업체 등의 파트너 탐색 등에는 최소 6개월이 소요됨.
- 이 외에도 예상치 못한 문제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충분한 시장조사와 준비기간이 필요함.
- 카탈로그 및 장비 제원 러시아어 번역은 필수임.

ㅇ 국가 등록 인증서 획득을 위해 별도의 연락사무소 혹은 법인설립 불요
- 국가 등록 인증서는 에이전트를 통해 등록이 가능. 이를 위해 별도의 연락사무소나 법인을 설립할 필요는 없음.

ㅇ 신뢰할 수 있는 파트너 발굴이 중요 
- 전시회 참관 등을 활용할 것.
- 법인을 설립하여 직접 영업을 할 수 있지만, 가장 용이한 방법은 현지파트너를 발굴하는 것임. 해외전시회 참가, 참관을 통해서도 파트너 발굴이 가능함.
- 알마티에서 5.16-18일 KIHE 전시회가 개최되며, 아스타나에서 11.1-12일 Astana Zdorovie 전시회가 개최됨. 링크는 아래 참조.
* 알마티 전시회 : https://www.kihe.kz/en/
* 아스타나 전시회 : https://astanazdorovie.kz/en/

□ 카자흐스탄 시장진출에 대한 바이어 의견

ㅇ CIS지역에 의료기기를 공급하고 있는ORDAMED사의 Erkin 사장
- Orda Med는 카자흐스탄 뿐만 아니라 CIS 지역에서도 가장규모가 큰 의료기기 공급업체
- 지난 2006년부터 유럽, 일본, 미국, 한국 등의 제조업체들과 협력 중임.
- Mr.Erkin씨는 “한국 의료장비들은 최신 첨단기술을 보유하고 있다는 점에서 타국가 제품들과 비교된다. 특히 삼성 등의 기업에서 생산하는 장비는 카자흐뿐만 아니라 독일과 일본의 병원에서 조차 수요가 존재. 최근 한-카 무비자 협정 체결에 따라 더 많은 좋은 기업들이 카자흐에 진출하기를 희망한다.”고 밝힘.   

□ 의료기기 수입업체(Distributor) 리스트

자료원 : mz.gov.kz, medexpert.kz,kihe.kz, astanazdorovie.kz, 의료기기 수입업체 인터뷰, KOTRA 알마티무역관 자료 종합

△ 원문 보러 가기 : 뉴스 → 산업·상품

의료기기뉴스라인  webmaster@kmdianews.com

<저작권자 © 의료기기뉴스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료기기뉴스라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사)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  등록번호 : 서울, 아 03214  |  등록연월일 : 2014.6.26
제호 : 의료기기뉴스라인  |  발행인 : 황휘  |  편집인 : 이준혁  |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123, 9층(역삼동, 여삼빌딩)
대표전화 : 02)596-056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민혁
Copyright © 2018 의료기기뉴스라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