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보·소식 의료기기 동향
'원화 강세'에 3월 수출물가 하락…수입물가는 상승KITA, "수출물가 전월대비 0.9% 감소, 반면 수입물가는 전월대비 0.5% 상승"
의료기기뉴스라인 | 승인 2018.04.13 15:57

[KITA_무역뉴스_2018.4.13]

'원화 강세'에 3월 수출물가 하락…수입물가는 상승

수출물가 한 달 만에 하락 전환…원·달러 환율 내린 영향
수입물가는 상승세…"일부 품목 가격 이상 급등한 탓"

원·달러 환율 하락의 영향으로 지난달 수출물가가 한 달 만에 하락세로 전환됐다. 

반면 수입물가는 원화 강세에도 불구하고 흑연전극 품목의 가격이 급등한 영향으로 석 달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다. 

한국은행이 13일 발표한 '3월 수출입물가지수'에 따르면 수출물가는 원화 기준 84.27(2010년=100)로 전월보다 0.9% 떨어졌다. 지난해 11월부터 석 달 연속 내림세를 이어가던 수출물가는 지난 2월 원화 강세가 주춤해지면서 상승했으나 다시 하락세로 전환됐다. 전년 동월 대비로도 0.9% 내려갔다.

지난달 원·달러 환율이 1071.9원으로 전월(1079.6원)보다 0.7% 하락하면서 수출 물가를 끌어내렸다. 품목별로 보면 TV용 LCD(-4.0%), 플래시메모리(-4.9%), D램(-0.7%) 등 전기 및 전자기기가 전월대비 1.4% 하락했다. 스티렌모노모(-5.3%) 등 화학제품도 0.9% 떨어졌다. 환율 요인을 제거한 계약통화 기준 수출물가는 전월대비 0.2% 하락했다. 

통상 원화가 강세이면 수출물가뿐만 아니라 수입물가도 낮춘다. 그러나 지난달 수입물가는 83.94로 전월대비 0.5%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1월(84.98) 이후 1년 2개월 만에 최고치로 지난 1월부터 석 달째 상승세를 이어간 것이다. 

국제유가도 보합세였으나 탄소전극과 흑연전극의 값이 치솟은 탓이다. 탄소전극과 흑연전극은 전기차 등에 사용되는 리튬이온전지의 전극 소재로 지난달 수입가격은 전월보다 495.7% 뛰었다. 이로 인해 전기 및 전자기기 물가가 7.6% 상승했다. 

한은 관계자는 "흑연전극의 수요는 급증하고 있는데 중국에서 환경오염을 방지하기 위해 기존 생산방식인 유도로에서 전기로로 바꾸면서 공급이 부족해지게 됐다"며 "이러한 특이요인을 제외할 경우 수입물가는 0.4~0.5% 떨어진 것으로 추정됐다"고 설명했다. 

나머지 수입물가 품목 중에선 유연탄(-3.8%) 등 광산품이 0.4% 하락했고, 원유(-0.7%) 등 석탄 및 석유제품도 0.4% 내려갔다. 알루미늄정련품(-4.1%) 등 제1차 금속제품도 -1.4% 떨어졌다. 계약통화 기준 수입물가는 전월대비 1.0% 상승한 것으로 집계됐다.  

의료기기뉴스라인  webmaster@kmdianews.com

<저작권자 © 의료기기뉴스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료기기뉴스라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사)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  등록번호 : 서울, 아 03214  |  등록연월일 : 2014.6.26
제호 : 의료기기뉴스라인  |  발행인 : 이경국  |  편집인 : 최정택  |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123, 9층(역삼동, 여삼빌딩)
대표전화 : 02)596-056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민혁
Copyright © 2018 의료기기뉴스라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